서울대학교 출판문화원
도서주문 서점전용
  • 중고 EVENT
  • 파리의 풍경 5
  • 역사,지리,관광 > 유럽사
  • 이영림 저 l 초판 2014.10.15 l 발행 2014.10.15
  • 회원리뷰 0
  • 2015년 세종도서 교양부문
  • 판매가
    30,600
  • 적립금
    1,530원 (5% 적립)
  • 배송비
    0원 (20,000원 이상 배송비 무료)- 주문결재일로부터 3일 이내에 배송됩니다.
    - 기타 산간지방은 다소 늦어질 수 있습니다.
  • 주문수량
바로 구매 관심도서 담기

이벤트

2019 SNU Calendar - 탁상 달력 이벤트
2019 SNU Calendar -벽걸이 달력 이벤트

책소개

상품상세정보
분류 역사,지리,관광 > 유럽사
ISBN 9788952116024
초판발행일 2014.10.15
최근발행일 2014.10.15
면수/판형 572(쪽) / 신국판[153*225]
• 파리의 관찰 보고서이자 역사서
총 73편의 작품을 발표한 메르시에의 최고 걸작이자 18세기 말 최대 베스트셀러 중 하나인 󰡔파리의 풍경󰡕은 일종의 관찰 보고서이다.

메르시에의 인생 자체에서 축적된 엄청난 자산이 그 탄생의 밑거름이 되었다. 퐁뇌프와 루브르 사이에 위치한 파리 중심부에서 태어난 그는 파리의 구석구석을 누비며 자랐고, 센 강가에 있던 학교에 다니며 6년을 보냈다. 또한 신문기자로 활약한 경험과 능력, 그리고 정보력을 지닌 그는 누구보다 예리한 관찰자였다. 이 모든 자산을 토대로 그는 자신이 직접 경험하고 목격하던 파리를 신문 기사처럼 간결하고 명쾌하게 묘사했다.

• 대중적인 계몽 사상서
메르시에는 어떻게 해서 사회비판자가 되었을까? 그에게 가장 많은 영향을 미친 철학자는 루소이다. 볼테르와 디드로의 영향을 받기도 했지만, 그는 루소의 사상과 문체를 본받으려고 애썼다. 그에게 ‘루소의 원숭이’, ‘시궁창의 루소’라는 별명이 붙여진 것은 그 때문이다. 그는 특히 루소의 󰡔사회계약론󰡕에 심취했다. ‘사회계약론’은 홉스와 로크가 주창한 것이지만, 루소에 의해 파리에서 완전히 새로운 어휘로 재탄생했다. 루소의 저술이 인기를 얻으면서 일반의지와 인민주권론은 1780년대 파리에서 정치적 논의의 핵심이 되었다. 그러나 일반 독자들로서는 난해하고 심오한 루소의 󰡔사회계약론󰡕에 접근하기가 결코 쉽지 않았다. 그 징검다리 역할을 한 것이 바로 󰡔파리의 풍경󰡕이다.

• 혁명의 예언서이자 준비서
18세기 후반부터 터져 나온 민중의 불만은 단순히 과거에 대한 동경이 아니라, 장인들에 맞서는 집단적인 계급 저항의 몸짓으로 발전했다. 󰡔파리의 풍경󰡕은 이러한 노동자들의 불복종을 증명하고 또 그것에 영향을 미쳤다.

오랫동안 민중은 사회·경제적인 측면에서 피동적이고 수동적 존재였다. 구태의연한 권위와 신분질서에 억눌려온 그들은 󰡔파리의 풍경󰡕을 읽으며 자유와 해방감을 느꼈다. 역으로 󰡔파리의 풍경󰡕은 그러한 민중이 자신의 삶의 주체로서, 나아가 정치적 주체로서의 인민으로 다시 태어나는 과정을 보여주는 동시에 그들을 일깨워 주었다. 이렇듯 민중이 ‘천민’에서 ‘인민’으로 바뀌는 과정은 이미 혁명 이전 앙시앵 레짐 아래에서 서서히 나타나기 시작했고, 󰡔파리의 풍경󰡕은 그 징검다리 역할을 했다. 1793년 메르시에 자신이 󰡔파리의 풍경』에서 1789년의 혁명을 예언했다고 주장했듯이, 혁명의 도래를 예감케 하는 이 책은 프랑스 혁명이라는 엄청난 사회적 격변 직전 의식적 혹은 무의식적으로 불안감을 느끼고 있던 파리인들의 심리적 탈출구의 역할을 했을 뿐 아니라, 혁명을 준비시켰던 것이다.

• 오늘 우리의 자화상
18세기 말 파리의 일상생활을 적나라하게 묘사한 󰡔파리의 풍경󰡕은 17세기 말 베르사유의 궁정사회를 세밀하게 묘사한 생시몽 공작의 󰡔회고록󰡕과 무척 대조적이다. 그러나 둘 사이에는 일맥상통하는 부분이 있다. 생시몽 공작은 󰡔회고록󰡕에서 궁정이라는 좁은 무대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추잡하고 비열한 권력의 암투와 경쟁을 미시적으로 분석했다. 인간 내면에 도사리고 있는 권력에 대한 욕망과 인간의 허약함을 꿰뚫어 본 생시몽 공작의 통찰력은 17세기만이 아니라 오늘 우리 사회에도 적용할 수 있다. 󰡔파리의 풍경󰡕도 마찬가지이다. 메르시에가 꿰뚫어 본 18세기 말 파리의 다양한 모습은 18세기 파리만이 아니라 모든 도시가 갖는 보편적 속성이기 때문이다. 이런 점에서 󰡔파리의 풍경󰡕 역시 시공을 초월해서 오늘날 우리에게 시사하는 바가 크다.

목차

9권 | 소크라테스가 처음으로 철학을 하늘에서 끌어내렸고, 도시에 정착시켰으며, 가정에까지 도입했다. 그리고는 삶, 풍속, 좋은 것과 나쁜 것에 대한 연구를 담당하게 했다.

676 성난 말들
677 궁정에 대하여
678 앞 장의 연속
679 랭스의 성가대원
680 열린 무덤을 지나듯이
681 용변기
682 국무참사회
683 왕의 사적 처소들
684 파리 도
685 시랑감
686 화금석(火金石)을 원하는 사람들
687 세계적인 노아의 홍수 증명하기
688 기이한 일들
689 봉납물
690 성 목요일
691 에티켓
692 의례
693 당나귀 타기
694 특별한 표시를 하지 않는 여성들
695 청원심사관들
696 관료주의
697 무도회장의 스위스 근위병들
698 테데움
699 피가로의 결혼
700 파렴치한 담론
701 참사회의 판결문에 관하여
702 검은색 옷, 흰색 양말
703 대리석
704 국왕 사업 관련자들
705 파리의 광장
706 앙리 4세 광장
707 벵센의 망루
708 푸케
709 가로등
710 버섯
711 봄
712 풍자가요 작가
713 1757년 1월 5일
714 작은 상자
715 사혈
716 공주의 별관
717 유아세례용 흰 천
718 개인들의 뒤섞임
719 장인과 소상인의 아내들
720 질책당한 삯마차 마부
721 백만장자 혹은 생생한 방탕아
722 거절증서
723 외과 아카데미의 의견서들
724 젊은 외과의사들
725 물통들
726 발견자
727 봉인
728 화재
729 만남
730 헌병대
731 깃털 세공
732 문지기
733 가구상
734 부군, 남편 [양희영]
735 과부들의 산책로
736 조폐청사
737 생탕투안 포부르
738 르프레생제르베
739 매우 높고 강대하신 영주
740 경(經)이륜마차
741 사교계의 철자법
742 1천 투아즈 표석
743 햄 시장
744 극장의 떠들썩한 소리
745 어디든 갈 준비가 된
746 사회의 오류
747 루브르 광장
748 인쇄소의 뒤섞인 활자
749 도살
750 신고
751 왕립 거울 매뉴팩처
752 비비앤 길
753 폐쇄된 묘지
754 2대의 역마차
755 목걸이
756 인쇄기
757 생클루
758 개 도살자들
759 비극 작가들
760 성직록
761 색다른 것들
762 새로운 성벽
763 캄캄한 지하독방
764 질질 끌리는 꼬리
765 적자
766 개혁

10권 | 사랑하는 아녜스, 이 세상은 정말 이상한 곳이야!

767 잘못된 생각의 교정
768 전 장의 속편
769 차르의 말
770 계획
771 사무 자동인형
772 계몽철학이라고 부르는 것
773 마레
774 결혼은 어떻게 이루어지는가?
775 2명의 크레비용
776 오페라 극장의 과수 울타리
777 건축
778 국왕 소락청
779 수수께끼
780 매트리스가 깔린 칸막이 관람석
781 공탁금
782 도로관리국
783 건초
784 그림 경매
785 건축
786 판화가들
787 무료 데생 학교
788 트론 방책
789 센 강물
790 아이러니
791 칠면조 [이규현]
792 디오게네스에 관하여
793 왕립 농업협회
794 머리 좋은 사람들
795 풀라예
796 마를리
797 퐁텐블로
798 생제르맹앙레
799 굴
800 도형수의 무리
801 상냥함
802 1783년 12월 1일
803 시청의 명문들
804 냄비 임대료
805 파리와 그 인근의 용수 관리
806 예수 그리스도
807 넘치는 온정
808 교육의 모순
809 다양성
810 생마르탱 축일
811 아스파시아
812 기수
813 맏물
814 외방선교
815 성체경배 수녀회의 수녀들
816 취지서
817 희극 시인에 관하여
818 짤막한 게시문
819 외국인에게 강한 인상을 주는 것
820 팔레루아얄
821 팔레루아얄의 후속편 1
822 팔레루아얄의 후속편 2
823 내장 가게
824 유예 판결
825 백만
826 카트린 바상
827 박사-교수
828 애가
829 풍자
830 재봉사
831 옛 신병 모집업자
832 개털 깎사
833 고등법원 지지자
834 루부아 저택
835 정치 소책자
836 소르본의 지하묘소
837 벽난로
838 비명
839 매장
840 어느 터무니없는 책에 관하여
841 비서-소송보고자
842 키놀라
843 천문대
844 화장대
845 여성작가
846 찬모
847 월요일
848 해독제
849 밀린 월세 지불하기

기타안내

교환/반품/품절안내
배송안내 - 주문결재일로부터 3일 이내에 배송됩니다.
- 기타 도서, 산간지방은 다소 늦어질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 - 마이페이지 >주문조회 에서 반품 / 교환 신청을 하시거나 고객센터 1:1 게시판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상품 품절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도서 구입문의

02-889-4424

평일: 오전 09:00 ~ 오후 06:00
점심: 오후 12:00 ~ 오후 01:00
무통장 입금정보

079-01-342071

농협
예금주: 서울대출판문화원